SK브로드밴드 공식 블로그 :: [보도자료] SK브로드밴드, 옥수수 오리지널 드라마 '1%의 어떤 것' 500만뷰 돌파


2016.11.23 15:14

- 강력한 팬덤 확보하며 첫주 대비 5배 이상 시청량 상승

- 옥수수 오리지널 콘텐츠 파워와 가능성 입증

- 모바일과 TV 플랫폼간 선순환 사이클 제시



SK브로드밴드(대표 이인찬 www.skbroadband.com)는 모바일 동영상 서비스 '옥수수(oksusu)'가 서비스 중인 드라마 '1%의 어떤 것'(가딘미디어, SKB, iHQ 공동제작)이 누적 500만 뷰를 달성했다고 23일 밝혔다.


'1%의 어떤 것'은 9월 30일 첫회가 공개된 이후 매주 시청량이 늘어나며 첫 주 대비 시청량이 5배 이상 상승, 누적 500만 뷰를 돌파했다. 옥수수는 지난 7월 공개했던 모바일 무비 '통 메모리즈'가 성공을 거두면서 보여준 오리지널 콘텐츠 파워의 중요성을 재차 보여줬다.


특히 '1%의 어떤 것'은 TV와 뉴미디어인 모바일미디어 간에 성공적 시너지를 만든 사례로 눈길을 끈다. 옥수수에 선공개하고 드라마 전문 채널 드라맥스와 B tv에 합본을 서비스하며 '모바일-TV' 선순환 콘텐츠 소비 사이클을 만들었다. 각기 다른 플랫폼에 최적화된 버전으로 편집/공개하는 멀티 플랫폼 전략을 선보인 것이다.


모바일 드라마는 10분 내외로 짧아야한다는 인식에서 벗어나, 짜임새있는 스토리 구성으로 호응을 얻은 점도 중요하다. 팬들은 "조금만 더 길게 해주세요", "너무 짧아요" 등 아쉬움을 표시했으며, '짧은 러닝타임= 모바일 최적화' 라는 공식을 깨고 플랫폼과 관계없이 ‘재밌는 콘텐츠’는 시장에서 반응한다는 점을 입증했다.



또 매회 금~월요일 밤 12시 공개시간을 기다린 시청자들이 댓글을 통해 자신들의 감정을 팬덤으로 표현해, 모바일 플랫폼에서 이용자의 참여도가 중요한 요소임이 확인됐다.


한편 ‘1%의 어떤 것’은 IPTV, 케이블, 앱스토어 등에서 VOD 유료판매 중이며 전세계 70여 개국 동시 런칭 등 국내외 판권 유통을 통해 수익을 창출하는 성과를 거두고 있다.


또 ‘1% 어떤 것'의 팬덤은 드라마 전문 채널 '드라맥스(Dramax)'로 이어져 드라마 주 시청층인 여성 3049세대 타깃 시청률이 3%를 돌파하는 등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


옥수수는 드라마 팬덤인 '1% 폐인'의 열렬한 호응에 힘입어 9월 방문자가 365만명(코리안클릭 기준)에 이르는 등 업계 1위의 입지를 굳히고 있다.


김종원 SK브로드밴드 모바일사업본부장은 "옥수수는 앞으로도 고객들에게 타 플랫폼에 없는 오리지널리티와 포맷을 갖춘 콘텐츠를 제공해 자체 플랫폼 경쟁력을 강화할 계획“이라며 ”이를 바탕으로 모바일 콘텐츠 생태계 조성에 앞장서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SK브로드밴드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