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 7. 28. 11:00

TV시장의 뜨거운 이슈 'UHD'

안녕하세요. 여러분의 IT비타민, SK브로드밴드 Blog지기입니다. 최근 방송계의 뜨거운 키워드, 바로 초고화질(UHD) 방송 시대가 본격 개막하였습니다. SK브로드밴드 블로그에서도 몇 번 설명 드린 적이 있었는데요, UHD는 기존 풀HD 해상도의 영상보다 화질이 4배 이상 선명한 것이 주요 특징이라고 합니다. TV를 통해 보여지는 영상이 실제와 큰 차이가 없다는 뜻으로 실감 영상으로도 불린다는 UHD, 오늘은 Blog지기와 함께 UHD방송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D

 

케이블 TV, UHD 방송 상용화

케이블 TV, UHD 방송 상용화 이미지

지난해부터 UHD 방송 시험방송을 시작한 국내 케이블TV 업계는 4월 세계 최초로 UHD 전용 채널 ‘유맥스(UMAX)’를 개국하고 UHD 본 방송을 시작했다고 합니다. 결국 UHD 콘텐츠를 그나마 손쉽게 즐길 방법은 유맥스에 가입하는 경우라고 할 수 있는데요. 하지만 여러 조건이 따른다고 합니다. CJ헬로비전이나 씨앤앰 같은 유맥스 채널을 서비스 중인 케이블 TV의 방송 송출 권역에 속해야하며, ‘적합한’ UHD TV가 필요하다고 하는데요. 당장 UHD TV를 구매 했을 때, 우리는 초고화질 영상을 얼마나 누릴 수 있을지 짚어봐야 할 문제 인 것 같습니다.

 

위성방송사 IPTV업계의 콘텐츠 빈약

위성방송사 IPTV업계의 콘텐츠 빈약 이미지

위성방송사와 IPTV 업계는 UHD 방송을 개국하고 전용 셋톱박스를 출시하는 요란한 모습이지만 지금 당장에는 서비스가 상용될 가망은 없어 보이는데요. 먼저 위성방송 KT스카이라이프가 6월 2일 개국한 ‘스카이UHD’는 오는 12월 보급형 셋톱박스가 출시된 뒤에나 상용 서비스가 돌입할 계획이라고 합니다. 그러나 고민스러운 부분은 바로 콘텐츠인데요. 현재 스카이UHD가 준비한 콘텐츠 분량은 자체 제작 프로그램이 2시간, 구매한 프로그램이 4시간 정도로 약 6시간 정도에 불과하다고 합니다. 결국 스카이 UHD를 보더라도 당분간 ‘재방’을 더 많이 즐기게 된다는 얘기겠죠? 위성방송사 IPTV업계는 콘텐츠 확보에 있어서 많은 돈을 투자해 UHD 인프라 구축에 힘쓸 전망이라고 합니다.

 

주파수는 없지만, 지상파 UHD 상용

주파수는 없지만, 지상파 UHD 상용 이미지

지상파 방송사는 UHD 방송을 하기 위해 주파수가 필요하다고 하는데요. 현재 주파수 할당이 이뤄지지 않아 당장 상용화할 수 있는 상황은 아니라고 합니다. 하지만 실험방송과 자체 제작을 진행하며 차세대 방송 준비에 힘을 쓰고 있는데요. 브라질에서 열린 월드컵 경기중 UHD로 제작된 콘텐츠를 구입해 실험방송에도 활용했었다고 합니다. 하지만 수도권의 직접 수신가구에 한정돼 있어 아쉬움이 있었는데요, KBS와 SBS는 실험방송을 통해 UHD 방송이 전파를 통해 가능하다는 점을 입증하면서 기술력을 늘리고 있으며, 이밖에 각 방송사들은 UHD 촬영장비 업체 및 가전사와 잇따라 협약을 맺으며 차세대 방송 준비에 힘을 쏟고 있습니다.

 

셋톱박스 없는 UHD Btv ‘셋톱프리’

셋톱박스 없는 UHD Btv ‘셋톱프리’  이미지

SK브로드밴드는 IPTV 국내 최초로 셋톱박스가 필요없는 ‘셋톱프리’ 방식 UHD 상용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앞서 말한 지상파 방송의 UHD방송과는 내용이 약간 다른데요. B tv는 앱을 내려받은 뒤 주문형 비디오(VOD)로 받아보는 방식이기 때문입니다. 삼성전자의 UHD TV의 삼성앱스에서 B tv 앱을 다운로드 받으면 셋톱박스 없이도, B tv의 UHD 콘텐츠를 VOD로 시청할 수있습니다. 또한 TV에서만 UHD를 즐기는 것이 아니라 B tv모바일에서도 UHD 방송서비스를 시작하였는데요, 자세한 내용은 이곳에서 확인하실 수있습니다.


케이블TV는 물론 IPTV업계, 위성방송사까지 UHD방송으로 인해 뜨거운 요즘, 아날로그 방송이 끝나고 디지털방송으로 전환된 것이 엊그제 같은데 벌써 초고화질을 이야기하는 시대가 왔습니다. 앞으로는 얼마나 더 좋은 화질이 나올지 한 편으로 기대가 되죠? 이상 Blog지기가 전해드린 TV시장의 뜨거운 뉴스 UHD 소식이었습니다. :)


Posted by SK브로드밴드
TAG ,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