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 tv로 홈트레이닝 하는 방법] 프로 집콕러의 랜선라이프 #07. TV 보면서 살을 뺀다고? 집에서도 쉽게 ‘B tv X 핏데이’ 홈트! (feat, 스쿼트 운동 꿀팁)  


안녕하세요 여러분!

정말 오랜만에 돌아온 프로 집콕러입니다!

다들 잘 지내셨나요?

 

안 그래도 프로 집콕러인 저는

코로나로 인해 더욱 완벽한 집콕 라이프를 즐길 수 있었는데요.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어느 날…!

한 가지 문제가 생겼습니다


 


바로 제가! 배불러 죽을 뻔했던 일이 벌어진 거죠!

급박했던 사건 현장에는 과자봉지가 널브러져 있었고요.

이 와중에 피자 배달이 오고 있었습니다.

 

집콕 생활을 하면서 먹기만 했던 저는

결국 살이 찌고 말았어요...! 😱

 

저는 둘도 없는 랜선 친구(?) 아리아에게 제일 먼저 S.O.S를 보냈어요.

아리아…! 배불러 죽을 거 같아

 


그런데 이때!

아리아의 음성이 들렸습니다.

그리고 저는 아리아가 안내해준 B tv 화면을 보고

깜짝 놀랄 수밖에 없었는데요.

 

B tv에서 제공하는 홈트레이닝 서비스

‘B tv x 핏데이(Fitday)’를 우연히 알게 된 날이었어요.

 

B tv… 너란 존재는 정말보면 볼수록 러블리하단 말이지!

 


아리아가 소개해 준 'B tv x 핏데이' 서비스는 홈트레이닝 인기 모바일 앱 '핏데이(FitDay)'TV 형태로 만나볼 수 있도록 해준 B tv만의 고객 맞춤형 서비스인데요.

 

코로나19로 인해 체중이 늘어나게 된 저와 같은 사람들에게 은혜로운 서비스가 아닐까 합니다.

 


아리아에게 핏데이를 틀어달라고 말하면

따로 핏데이 계정이 없어도

이렇게 바로 'B tv x 핏데이' 서비스 화면으로 데려가 줍니다.

 

근력과 유산소 운동, 스트레칭 등

다양한 피트니스 운동을 추천해주고요.

 

게다가 고해상도 운동 영상을 TV 화면으로 크게 보면서

따라 할 수 있으니 집 안에서 개인 PT를 받는 느낌이었죠.

 


또한, 상황에 맞는 운동 코스를 안내해주기 때문에

더욱 체계적으로 몸 관리를 해볼 수 있었습니다.  

 

제가 선택한 뱃살 제거 다이어트 코스는

유산소 > 코어 > 유산소성 근력운동 사이클로 구성되었어요.

지방을 태우고 근력을 강화해주는 데 도움이 될 것 같아요.

 


'B tv x 핏데이에서는 지속적인 동기 부여를 제공하기 위해

성별, 연령별로 운동을 추천해주기도 하고

운동 반복 횟수나 난이도를 설정할 수 있도록 했는데요.

이용자별로 맞춤형 운동을 시작할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아요.

나에게 맞는 운동 코스를 보고 그대로 따라할 수 있어서 편했죠.

 


'B tv x 핏데이서비스는 모바일 기기와도 연동이 된답니다.

나의 운동 상태와 기록을 큰 TV 화면으로 한눈에 볼 수 있고

모바일로도 언제 어디서나 운동을 시작할 수 있으니

이보다 좋은 홈트레이닝이 어디 있을까요~?


 

'B tv x 핏데이는 정확한 운동 자세와 동작을

음성으로 설명해주는 풀 보이스기능을 탑재했다고 합니다.

 

'B tv x 핏데이에서 배운 올바른 스쿼트 자세!

프로 집콕러가 살짝쿵 알려드릴게요.

 

먼저, 가슴과 상체를 곧게 펴주고

허벅지는 바닥과 평행을 이루도록 하고

엉덩이는 의자에 앉는다는 느낌으로 자연스럽게 앉아주세요.

이때, 무릎은 발끝보다 앞으로 나가지 않게 주의하시고요~!

 

이렇게 올바른 스쿼트 자세를 세팅해주고

하루 20개씩 10세트를 꾸준하게 해주시면

애플힙 완성입니다요!

 


어떤가요? B tv의 기능, 알면 알수록 다양하죠?

오늘 제가 알려드린 'B tv x 핏데이

코로나 블루에 지친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돌보세요!

Have a nice Fitday~

 

B tv에서 리모컨의 음성 버튼 누르고 핏데이를 찾아보세요!

 

※ 핏데이 음성 서비스 지원은 현재 AI1 UHD2 셋톱박스에만 적용되어 있습니다.

셋톱박스 AI1에서는 아리아~ 핏데이 실행해줘

셋톱박스 UHD2에서는 리모콘의 음성버튼(마이크버튼)을 누르고 핏데이 실행해줘라고 말해보세요



Posted by SK브로드밴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