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11. 18. 14:23

SK브로드밴드, 디도스(DDoS)공격 방어 솔루션 ‘디도스 클린존 구축형 서비스’ 출시


 - 국내 최초 고객 사이트 내 장비를 구축해 디도스 공격으로부터 빠르고 안전하게 방어가 가능한 보안 서비스

 - 대규모 디도스 공격시 안전한 ‘존’으로 트래픽을 우회시키는 클라우드 시그널링 기술 적용 

 - 24시간 유지보수 및 관제서비스를 통해 실시간 탐지/대응/방어 수행

 - 다양한 디도스 방어 서비스 라인업 구축으로 고객사 환경에 맞게 선택 가능


 SK브로드밴드(대표이사 사장: 박정호, www.skbroadband.com)는 갈수록 늘어나는 디도스(DDoS)※ 공격을 실시간 탐지하고 효과적으로 방어하는 ‘디도스 클린존 구축형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18일 밝혔다.


 ‘디도스 클린존 구축형 서비스’는 국내 최초로 고객 사이트(On-Premise) 내에 장비를 구축해, 예측이 어렵고 다양한 형태의 디도스 공격으로부터 더 빠르고 안전하게 자산을 보호할 수 있는 보안 서비스이다. 

 

 이 서비스는 외부 해커 공격 시, 트래픽을 SK브로드밴드 대용량 디도스 클린존으로 연동 및 우회시켜 방어하는 클라우드 시그널링(Cloud Signaling) 기술을 접목해, 장비 용량에 과부하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고 대규모 디도스 공격(최대 320G)도 무력화 할 수 있도록 만들었다.


 또한 유지보수 및 관제서비스를 보안 전문인력이 24시간 진행하여 실시간(In-Line)으로 디도스 공격에 대한 탐지, 대응 및 방어가 가능하다.


 SK브로드밴드는 기존에 자사 백본망을 통해 디도스 공격을 방어하는 ‘디도스 클린존 서비스’를 포함해 디도스 방어 상품 라인업을 확장했고, 고객사가 네트워크 환경 및 내부사정에 따라 서비스를 선택적으로 사용 할 수 있게 했다.


 서비스 개발을 담당한 고영호 성장트라이브장은 “이 서비스를 통해 디도스 공격을 치밀하고 실시간으로 방어함으로써 2,3차 사회적 피해 확산을 최소화 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기술 개발을 담당한 박찬웅 Infra부문장은 “대용량 해커 공격의 위협을 효과적으로 방어 할 수 있으며, 향후에도 보안 기술 대응력을 높여 고객 정보를 보호하고 차세대 네트워크의 안정성을 지속 고도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디도스 클린존 구축형 서비스’는 기존 디도스 방어 서비스 대비 50%~70% 저렴하며, 고객사 네트워크 환경 및 옵션 선택 수준에 따라 가격이 결정된다. 


※ 용어설명 

디도스(DDoS) : Distribute Denial of Service

- 인터넷 사이트에 “분산 서비스 거부“를 유발하는 해킹 기법이며, 특정 인터넷 사이트에 불특정 다수의 대규모 악성 컴퓨팅 코드인 좀비(Zombie)를 퍼뜨려, 소화 할 수 없는 트래픽 동원을 통해 서비스 체계를 마비시키는 기법

Posted by SK브로드밴드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