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카카오TV X B tv] 찐경규 이거 왜 재밌지?

Contents band/인기 VOD

by SK브로드밴드 2021. 4. 2. 15:59

본문

 

여러분! B tv가 카카오TV와 손을 잡았다는 소식, 들으셨나요?

이제 카카오TV의 자체 제작 콘텐츠를 B tv에서도 보실 수 있답니다. (대박)

 

그래서 오늘은 카카오TV의 대표 예능 <찐경규>를 소개해드리려고 해요.

1, 2회 모두 조회 수 50만을 돌파하며 라이징 예능으로 급부상하고 있는데요.

과연 <찐경규>의 매력이 무엇이길래 이렇게 화제가 됐을까요?

 

 

 

 

#<찐경규> 재미 포인트 1

마라맛과 짠내가 공존하는 원조 호통 이경규


 

 

팩트 폭력, 호통 개그의 원조로 통하는 이경규.

그는 <찐경규>를 통해 자신의 진짜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1회에서는 미래가 보이면 하고, 이걸 왜 하나 싶으면 관두겠습니다”,

혼자 할 수 있는 사람이 별로 없어요, 국내에등의 거침없는 발언으로 마라 맛 진행을 예고했는데요.

 

 

하지만 개그맨 화제성 분석 데이터에서 10대 선호도 0%를 차지하며 충격에 빠진 이경규.

2회에서는 본인의 나무위키 문서를 조작(?)하면서 본격적으로 짠내를 풍기게 되었어요.

 

이어 거듭되는 굴욕으로 원조 호통의 신선한 맛을 시청자에게 보여줬습니다.

때로는 얼큰하고 때로는 눈물겨운 이경규의 활약, 지금 바로 정주행해보세요.

 

■ <찐경규> 1회 B tv에서 찾아보기

리모컨의 마이크 버튼 누르고 ▶ “찐경규 1회 찾아줘~”

 

 

 

 

#<찐경규> 재미 포인트 2

이경규와 모PD의 멈추지 않는 티키타카


 

 

<찐경규>는 우리에게 <마이 리틀 텔레비전>으로 친숙한 모르모트PD가 연출을 맡았는데요.

모르모트PD는 이경규에게 모트PD’, ‘PD’로 불리며 매회 존재감을 드러내고 있습니다.

 

주로 이경규에게 잔소리를 들으며 보조하는 역할로 등장하지만 간혹 반격을 가하면서 시청자에게 큰 웃음을 선사하기도 하죠.

 

 

<찐경규> 5회에서도 모PD는 이경규를 함정에 빠뜨렸습니다.

강원도로 드라이브 스루 여행을 떠나게 된 두 사람.

 

이날 쉐보X 자동차가 PPL로 들어왔습니다.

PD는 광고 효과 상승을 위해 가는 길의 절반을 이경규가 운전하도록 했는데요.

 

힘들면 운전대를 자신에게 넘겨도 된다고 하다가 정작 이경규가 그만하려고 하자 조금만 더 가라고 하며 밀당을 시전했답니다. 하지만 선수 교체 후 평소처럼 이경규에게 폭풍 잔소리를 들었다는 사실! :P

 

지금 B tv로 두 사람의 티격태격 드라이브를 지켜보세요.

 

<찐경규> 5 B tv에서 찾아보기

리모컨의 마이크 버튼 누르고 ▶ “찐경규 5회 찾아줘~”

 

 

 

 

#<찐경규> 재미 포인트 3

평범하지 않은 출연진에 어울리는 게스트 라인업


 

 

<찐경규>는 매회 색다른 게스트로 시청자를 찾아갑니다.

 

이경규의 딸 이예림부터 요즘 대세인 아이돌 스타, 그리고 펭수까지!

이들이 함께하는 유쾌한 토크쇼로 웃음과 감동까지 느낄 수 있죠.

 

 

특히 3회에서는 고독한 이경규오픈채팅방 방장이 게스트로 등장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방장은 들어오는 사람이 없어서 폐쇄할까 고민했다고 해요.

하지만 그 후 한 명이 들어와서 보류했는데요.

이날 채팅방에 대한 반전이 공개되며 촬영장이 감동의 도가니가 됐답니다.

 

게스트의 이색적인 이야기가 담긴 <찐경규>! B tv에서 시청하세요.

 

■ <찐경규> 3-2회 B tv에서 찾아보기

리모컨의 마이크 버튼 누르고 ▶ “찐경규 3-2회 찾아줘~”

 

 

 

 

#<찐경규> 재미 포인트 4

도전! 청소년 팬 만들기 프로젝트


 

 

1화에서 10대 선호도 0%라는 굴욕을 맛본 이경규.

이후 10대에게 다가가기 위해 모PD와 다양한 매체를 분석합니다.

 

4회에서는 규라인막내 김우석의 도움으로 인스타그램, 틱톡 등의 디지털 놀이터를 탐방했어요.

이경규는 김우석의 인스타 라이브에 동참하면서 10대 팬을 만들려고 했지만 아저씨 누구세요?”등의 냉담한 반응만 받으며 또 짠내를 풍겼답니다.

 

 

또한 팔로워 6만이 넘는 인스타그램의 비밀번호를 잊어버리고

핸드폰으로 게임을 할 때는 방법을 숙지하지 못해서 디지털 아싸가 되어가는데요.

 

과연 이경규는 시련을 이겨내고 10대 선호도 0%를 벗어날 수 있을까요?

인스타그램부터 틱톡 챌린지까지 험난한 과정! <찐경규> 4회였습니다. 😊

 

■ <찐경규> 4회 B tv에서 찾아보기

리모컨의 마이크 버튼 누르고 ▶ “찐경규 4회 찾아줘~”

 

 

 

 

오늘은 이렇게 카카오TV X B tv’ 첫 번째 콘텐츠로 <찐경규>를 소개해드렸습니다.

대세 웹 예능답게 신선한 웃음 포인트를 볼 수 있었는데요.

B tv에서 모두 만나보시기 바랄게요!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