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SK브로드밴드, 지역성 구현을 위한 제2회 미디어창작콘테스트 시상식 개최

News band/보도자료

by SK브로드밴드 2021. 7. 19. 11:33

본문

 

- SK의 사회적 가치인 ‘환경, 지역, 사람’으로 분야를 3개로 나눠 응모 진행
- 서울, 천안, 대구 등 전국 각지에서 총 106개 기획안 응모, 최종 15개 팀 선정
- 수상작은 7월 26일부터 SK브로드밴드 지역채널 ‘우리동네 B tv’에 특집 편성

 

SK브로드밴드(대표이사 사장: 최진환, www.skbroadband.com)가 제2회 지역과 함께하는 미디어창작콘테스트 우리동네 테레비-()’ 시상식을 16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확산 및 거리두기 4단계로 인해 비대면으로 진행됐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음악 밴드 멤버들이 코로나19로 당면한 위기를 음악이라는 매개체로 극복하는 내용을 담은 <더 체인>이 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최우수상에는 <나의 제로웨이스트 가게 탐방기:우리 동네 가게엔 쓰레기가 없다>, <나는 연탄빵입니다>, <그대를 다시 봄>이 이름을 올렸다.

 

올해로 2회를 맞는 우리동네 테레비-()’환경, 지역, 사람이라는 세 가지 응모분야로 기획안 공모를 전개했다. 전국 각지에서 총 106개 작품이 응모된 이번 콘테스트에서는 15개 팀이 최종 선정됐다. 선정된 팀들은 심사위원 멘토링을 통해 영상을 함께 제작하였고, 수상작들은 오는 26일부터 우리동네 B tv’를 통해 볼 수 있으며 지역채널 홈페이지를 통해서도 시청할 수 있다.

 

SK브로드밴드 고영호 케이블방송본부장은 미디어창작콘테스트는 지역민들이 콘텐츠 창작에 참여할 수 있는 기회를 확대하고, 전문가의 멘토링을 통해 수준 높은 영상을 제작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라며, “제작된 콘텐츠를 지역채널에 편성해 지역 미디어 생태계가 강화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인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미디어창작콘테스트 우리동네 테레비-()’은 방송의 지역성 구현, 지역민의 콘텐츠 제작 활성화 등을 위해 설립한 미디어창작지원센터사업의 일환이다. 미디어창작지원센터는 SK브로드밴드가 시청자미디어재단, 전국미디어센터협의회와 함께 추진하는 협력 모델로써 지역 방송 발전과 시민 중심 콘텐츠 개발을 목표로 운영 중이다. 지역민들은 전국 10개 지역에서 마련된 미디어창작지원센터의 녹음실, 스튜디오, 촬영 장비 등을 사용할 수 있으며 콘텐츠 창작에 대한 교육을 받을 수 있다.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