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 5. 21. 09:34

   ․ 셋톱박스 가상화 기술을 적용, 프리미엄 서비스 제공
   . 게임과 애플리케이션 IPTV에서 실시간으로 불러 이용 가능
   ․ 지속적인 서비스 차별화와 고객가치 제고로 2015년까지 가입자 710만 달성 목표 

 


SK브로드밴드 (대표 : 안승윤 www.skbroadband)는 국내 최초 IPTV인 B tv가 클라우드 스트리밍 서비스를 통해 다시 한번 차별화된 스마트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20일 밝혔다.

 SK브로드밴드는 이날 서울 중구 본사 20층 강당에서 기자간담회를 갖고 다양한 애플리케이션은 물론 콘솔게임기에서나 가능했던 고사양 비디오 게임을 B tv에서 구현시킨 ‘클라우드 스트리밍(Cloud Streaming) 서비스’를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

 클라우드 스트리밍 서비스는 고성능의 서버에서 ‘게임, , ‘애플리케이션’ 등을 구동시킨 후 출력 화면을 셋톱박스에 실시간으로 전송하는 가상화 기술로, 서버와 셋톱박스 구간의 반응시간을 최소화하는 고도화된 네트워크 망이 전제되는 서비스이다.

 애플리케이션 구동 주체가 셋톱박스에서 서버로 변경되어 약 80,000 디밉스(DMIPS)의 성능을 구현한다. 디밉스는 단말기의 성능을 측정하는 단위이며 80,000 디밉스는 현재 국내 상용화된 최고 성능의 셋톱박스 속도 대비 약 13배 빠른 수치이다. 

 SK브로드밴드는 세계 최초로 서비스를 시작했고 기술제휴사인 SK플래닛은 현재 미국, 유럽 등지의 업체들과 기술 수출을 협의하고 있다.

 SK브로드밴드 측은 “클라우드 스트리밍 방식을 적용할 경우 기존 셋톱박스의 호처리 속도가 현재 국내 상용화된 최고 성능의 셋톱박스 보다 무려 13배나 향상 된다“ ”이를 통해 엑스박스나 PS3 등 콘솔게임기에서나 가능했던 고사양 비디오 게임뿐 만 아니라 다양한 TV 애플리케이션도 구현할 수 있다“고 시연을 통해 설명했다.

 SK브로드밴드는 클라우드 스트리밍 서비스를 통해 별도의 다운로드나 설치 과정없이 게임을 선택해 시작하는 데 걸리는 시간이 기존 콘솔게임보다  빠르다고 덧붙였다. 이어 조이패드를 2개 연결해 오프라인으로도 이용할 수 있다고 밝혔다.
 ‘스트리트 파이터4‘ 격투 게임부터 ’월드 랠리 챔피언십‘ 같은 레이싱 게임까지 고사양 비디오 게임 16개 타이틀을 제공하고 있다.

 아울러 고객의 긍정적인 경험(CE)을 확대하기 위해 앞으로 ‘B tv 게임 스토어’를 통해 게임 타이틀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SK브로드밴드는 또 안드로이드, 윈도우, 플래쉬, 리눅스 등 다양한 플랫폼의 TV 애플리케이션이 실행될 수 있도록 했다. 플래시로 개발된 ‘멜론 애플리케이션‘과 HTML5로 구현된 ’유튜브‘ 등 다양한 플랫폼의 애플리케이션들을 B tv 내에서 즐길 수 있다고 설명했다.

 SK브로드밴드는 클라우드 스트리밍 서비스가 IPTV 생태계 조성에도 기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우선 애플리케이션, 게임, 미디어 센터 등이 관리되어 불법 복제로부터 저작권이 보호되는 ‘클린 마켓(Clean Market)’이 실현된다. 또 사업성과에 따라 글로벌 기업의 운영체제(OS), 플랫폼에 예속되지 않는 ‘신 생태계(New Ecosystem)’가 만들어질 수 있다. 이어 국내외 대표 미디어 기업 및 통신 사업자와 협력이 강화되는 '세계화(Globalization)'도 기대할 수 있다.

 이와 함께 SK브로드밴드는 올 하반기 내 스마트셋톱박스 기반의 고품질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으로, 그동안 IPTV를 운용하면서 쌓은 서비스, 기술, 노하우를 모두 모아 N 스크린 기반의 다양하고 편리한 고품질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스마트TV 제조사와의 제휴를 통해 별도의 셋톱박스가 필요 없는 ‘IPTV 임베디드(embeded)’형태의 스마트TV를 올 하반기 중에 상용화하는 등 지속적인 서비스 차별화와 고객가치(CV)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SK브로드밴드는 기술 서비스 발전과 함께 특화 콘텐츠 확보에도 힘을 쏟고 있다. 지난 4월부터 ‘B tv’ 모바일을 통해 메이저리그야구(MLB)와 키즈, 애니메이션 등 차별적 콘텐츠를 제공 60만 명 이상의 모바일 IPTV 유료가입자를 확보했다. 특히 모바일TV 중 'B tv모바일'이 독점 중계하는 류현진 선수의 출전 당일에는 트래픽과 가입자가 평일 대비 10배 이상 늘어나는 등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밝혔다.

  SK브로드밴드는 그동안 애니메이션 키즈 콘텐츠를 전략적 장르로 판단하고 우수한 작품을 선별하여 과감하게 투자를 진행했다. 그 결과 뽀통령 ‘뽀로로’와 폴총리 ‘로보카 폴리’의 성공스토리를 만들어냈다. B tv에 ‘로보카폴리’, ‘라바’, ‘뽀잉’ 등 인기 애니메이션이 IPTV 독점으로 방영된 데에는 플랫폼 사업자인 SK브로드밴드가 콘텐츠 제작사와 상생하겠다는 의지가 있었다.

 SK브로드밴드는 앞으로 클라우드 스트리밍, 스마트셋톱박스, 스마트TV 등 다양한 서비스와 특화 콘텐츠 제공을 통해 IPTV와 모바일 IPTV를 포함, 2015년까지 가입자 710만 명을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임진채 SK브로드밴드 뉴미디어사업부문장은 “국내 최초로 IPTV를 선보인 저력을 바탕으로 클라우드 스트리밍 서비스를 세계 최초로 B tv에 적용해 프리미엄 서비스를 성공적으로 시작하게 됐다”며 “클라우드 스트리밍으로 IPTV와 콘텐츠 업계의 클린 마켓, 신 생태계, 세계화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Posted by SK브로드밴드

댓글을 달아 주세요